‘무한도전’, 진실만 말하는 이색 추격전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사진제공=MBC

사진제공=MBC

MBC ‘무한도전’이 거짓말 안하는 추격전, ‘진실게임’ 편을 준비했다.

‘진실게임’은 추격전의 가장 큰 무기인 사기와 거짓말을 원천봉쇄, 거짓말이 아닌 진실을 말해야만 하는 이색 추격전이 펼쳐진다.

추격전에 앞서 그동안 ‘무한도전’ 속 멤버들의 행동을 분석한 데이터 베이스와, 거짓말 테스트를 통해 진실 검증 시간을 가졌다. 처음에는 거짓말로 속마음을 속이던 멤버들은 전문장비의 정확성을 피할 수 없게 되자 모든 것을 내려놓은 듯 진짜 속마음을 드러냈다.

이어 긴장된 마음으로 추격전에 나서는 멤버들과 그 뒤를 쫒는 의문의 사람들. 행동이 범상치 않은 이들은 마치 그림자를 붙여놓은 듯 멤버들 특징까지 꼭 닮았는데 이 사람들이 하나, 둘 늘어나더니 추격전의 규모는 걷잡을 수 없이 커져갔다.

평화롭기만 한 여의도에 정적을 깨는 숨 가쁜 추격전이 계속되는 가운데 누가 술래인지 알 수 없는 멤버들은 당황하기 시작하고 엎친 데 덮친 격으로 거짓뉴스까지 판을 치자 모두들 혼돈에 빠지기 시작했다.

‘무한도전-진실게임’은 29일 오후 6시 20분에 방송된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