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복을 주는 사람’ 손승원, 대본 연습도 ‘훈훈’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행복을 주는 사람' 손승원 / 사진제공=블러썸엔터테인먼트

‘행복을 주는 사람’ 손승원 / 사진제공=블러썸엔터테인먼트

‘행복을 주는 사람’ 손승원, 대본 연습마저 훈훈하다.

MBC 일일드라마 ‘행복을 주는 사람’에서 따뜻한 매력을 선사하고 있는 손승원(이건우 역)의 촬영장 대본 연습 사진이 27일 공개됐다.

사진 속 손승원은 한쪽 벽에 선 채 대본에 집중하고 있다. 또 다른 사진에서는 책상에 앉아 대본을 읽고 있다. 뚜렷한 이목구비가 돋보이는 잘생긴 외모는 물론, 대본 연습에 매진하는 진중한 모습이 훈훈함을 자아냈다.

손승원은 현재 ‘행복을 주는 사람’에서 이윤지(임은희 역)와 알콩달콩한 부부로 연기 호흡을 맞추고 있다. ‘행복을 주는 사람’은 매주 월~금요일 오후 7시 15분 MBC에서 방송된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