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채영 “예능, 처음에는 너무 힘들었다”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1대100' 홍진영, 한채영 / 사진제공=KBS

‘1대100’ 홍진영, 한채영 / 사진제공=KBS

배우 한채영이 KBS2 ‘언니들의 슬램덩크2’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한채영은 지난 25일 KBS2 ‘1대100’에 홍진영과 함께 출연했다. 이들은 현재 금요 예능 프로그램 ‘언니들의 슬램덩크2’ 고정 멤버로 걸그룹 데뷔를 위해 고군분투 중이다.

한채영은 그간 도시적인 이미지의 배우로 얼굴을 알렸다. ‘언니들의 슬램덩크2’로 털털하면서도 무엇이든 열심히 노력하는 면모를 보여 사랑받고 있다.

한채영은 그러나 “처음에는 (예능이) 너무 힘들었다”고 고백했다. 이에 대해 홍진영은 “(한채영이) 예전부터 예능을 많이 해본 느낌으로 너무 적응을 잘 하고 있다”며 칭찬했다.

이날 한채영은 “언니쓰(‘언니들의 슬램덩크2’ 걸그룹명) 신곡 뮤직비디오를 찍을 돈을 구하러 나왔다. 꼭 1등을 해야 한다”며 프로그램에 대한 애정을 보였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