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복이 좀 내버려 둬”…’완벽한’ 고소영, 냉 분위기 포착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완벽한 아내' 고소영 스틸 / 사진제공=킹엔터테인먼트

‘완벽한 아내’ 고소영 스틸 / 사진제공=킹엔터테인먼트

‘완벽한 아내’ 고소영이 냉미녀 분위기를 뽐냈다.

24일 고소영의 소속사 킹엔터테인먼트는 KBS2 월화드라마 ‘완벽한 아내’ 17회 방송을 앞두고 심재복 역으로 열연 중인 고소영의 현장 사진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서 고소영은 바닥에 앉아 고뇌에 빠진 모습이다. 때문에 이날 방송에서 또 어떤 일이 펼쳐질지 궁금증이 모아지는 상황.

고소영은 때론 무뚝뚝해보이지만 극 중 누구보다 따뜻하고 인간적인 면모를 가지고 있는 심재복 캐릭터를 억지스럽지 않고 자연스럽게 표현하며 극의 중심을 잡고 있다.

특히, 감정을 앞세우지 않고 계획을 수립한 후 행동에 옮기는 재복의 모습은 여느 여주인공들과 사뭇 다른 모습을 띄고 있어 시청자들에게 지지를 받고 있다.

한편, 고소영이 열연 중인 ‘완벽한 아내’는 매주 월, 화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