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해리, 봄을 울리는 美친 감성…’미운 날’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뮤직뱅크' 이해리 / 사진=방송 화면 캡처

‘뮤직뱅크’ 이해리 / 사진=방송 화면 캡처

다비치 이해리가 목소리로 리스너들의 가슴을 울렸다.

이해리는 21일 방송된 KBS2 ‘뮤직뱅크’에서 솔로 데뷔 무대를 가졌다.

이날 이해리는 신곡 ‘미운 날’을 열창했다. 무대 가운데에 서서 담담한 목소리로 노래를 시작한 그는 점차 감정을 폭발시키며 듣는 이들을 감동케 했다.

흐트러짐 없는 가창력은 곡의 애잔한 분위기를 더욱 배가했다.

타이틀곡 ‘미운 날’은 서정적인 멜로디와 이해리 음색과 가창력이 완벽한 조화를 이룬 감성적인 발라드 곡이다. 포맨 신용재가 가수가 아닌 작곡가로 참여해 이해리와 감성 시너지를 발휘했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