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컴백’ 아이유 “차트·음악방송 1위, 행복했다”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아이유,팔레트,음감회

가수 아이유가 21일 오후 서울 마포구 판스퀘어 라이브홀에서 열린 네 번째 정규앨범 ‘Palette(팔레트)’ 발매기념 음감회에 참석해 포토타임을 갖고 있다. / 사진=이승현 기자 lsh87@

가수 아이유가 선공개곡으로 음원차트 1위를 기록한 소감을 밝혔다.

아이유는 21일 오후 서울 마포구 서교동 신한카드 판(FAN)스퀘어 라이브홀에서 진행된 네 번째 정규음반 ‘팔레트(Palette)’의 발매 기념 기자간담회에서 “좋아해주셔서 정말 기분 좋았다”고 운을 뗐다.

그는 정규 음반 발매에 앞서 ‘밤편지’와 ‘사랑이 잘’을 연이어 공개했고 음원차트 정상을 차지했다.

아이유는 “오랜만에 내놓는 음반이라 기대를 많이 해주신다는 건 알았는데, 만족시킬 수 있을지 걱정이 컸다”며 “많이 좋아해 주셔서 행복했다”고 전했다.

또 ‘밤편지’는 음악 프로그램에서 1위를 안았다. 이와 관련해 “방송 활동을 하지 않았는데 1위를 해서 뛸 듯이 기뻤다”고 덧붙였다.

이번 음반에는 더블 타이틀곡 ‘팔레트’와 ‘이름에게’를 비롯해 총 10곡이 수록돼 있다. ‘팔레트’는 신스팝 알앤비(R&B) 장르의 곡으로, 아이유의 진솔한 이야기를 녹여냈다. 여기에 빅뱅 지드래곤이 피처링에 참여해 이목을 끌었다. 21일 오후 6시 각종 음악사이트를 통해 공개된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