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한별 “치과의사 포기, 가수로 인정받겠다”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장한별 / 사진제공=더그루브엔터테인먼트, 엠브릿지

장한별 / 사진제공=더그루브엔터테인먼트, 엠브릿지

“가수로서도 잘 하면 인정을 받을 수 있을 것 같다.”

밴드 레드애플에서 솔로 가수로 돌아온 장한별의 말이다.

장한별은 21일 오후 서울 마포구 서교동 드림홀에서 진행된 새 싱글 발매 기념 기자간담회에 “호주에서 치의과를 다녔는데 3년을 휴학했다. 이후 학교 측에서 더 이상 못 기다리겠다고 해서 중퇴를 했다”고 설명했다.

이어 “사실 동기들이 최근 치과를 열고 있어서 배가 아프긴 하다”고 웃으며 “하지만 다시 치과 의사가 되기 위해서 공부를 하는 건 가능성 낮은 것 같다”고 덧붙였다.

장한별은 “가수로서도 실력을 쌓고 잘 하면 인정받을 수 있을 것 같다”고 포부를 밝혔다.

새 싱글 타이틀 곡 ‘뭣 같은 LOVE’는 심태현 작곡가의 작품으로, 밴드 애쉬그레이와 클릭비 노민혁이 노랫말을 붙였다. 오는 23일 ‘뭣 같은 LOVE’를 발표하고 본격적인 활동에 나선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