허정은, 제이와이드와 전속계약 “성장할 것”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허정은 / 사진제공=제이와이드컴퍼니

허정은 / 사진제공=제이와이드컴퍼니

아역배우 허정은이 제이와이드컴퍼니와 전속계약을 체결했다.

허정은은 지난 1월 종영한 KBS2 ‘오 마이 금비’에서 극을 이끄는 오금비 역으로 열연을 펼쳐 ‘연기 천재’로 주목받았다. 제이와이드컴퍼니는 “어린 나이지만 지상파 미니시리즈의 주연을 할 만큼 내공이 대단한 배우다. 정은 양이 가지고 있는 재능을 작품 속에 더 잘 녹일 수 있도록 우리와 같이 성장할 것이며 최선을 다해 서포트 할 예정이다. 앞으로 정은 양의 새로운 모습 지켜봐 주시고 응원 부탁 드린다” 며 영입소식을 알렸다.

허정은은 드라마 ‘동네변호사 조들호’, ‘구르미 그린 달빛’을 통해서도 흠 잡을 데 없는 연기력으로 시청자들의 눈길을 사로잡으며 미래가 기대되는 명품아역으로 자리매김했다.

또한 허정은은 ‘오 마이 금비’를 통해 2016년 KBS 연기대상 여자 청소년 연기상까지 수상하는 영광을 안았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