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투’ 모두가 그리워하는 H.O.T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사진=KBS2 '해피투게더3' 방송화면 캡처

사진=KBS2 ‘해피투게더3’ 방송화면 캡처

“확실한 건 결혼보다 재결합을 먼저 할 겁니다.”

그룹 H.O.T 토니안의 약속이다.

20일 오후 방송된 KBS2 ‘해피투게더3’에는 백일섭 설현 박준형 토니안 곽시양 등이 출연했다. 이들은 반려견과 함께 등장해 눈길을 끌었다.

백일섭, 토니안, 박준형 등은 반려견을 키우는 즐거움과 행복을 설명했고, 특히 백일섭은 “사랑을 주는 법을 배우려고 키우게 됐다”고 해 뭉클하게 했다.

무엇보다 이날은 토니가 출연한 만큼 H.O.T의 재결합에 대한 질문이 나왔다. 유재석, 전현무 등 MC들은 “문희준이 결혼을 했다”고 운을 뗐고 토니안은 “자주 만났는데도 전혀 몰랐다”고 떠올리며 멤버들을 향한 변함없는 애정을 드러냈다.

동반 출연한 god 박준형은 진심을 담아 H.OT의 재결합을 바라는 마음을 표현했다. “오디션 당시 H.O.T의 춤을 췄다”는 곽시양은 팬을 자처하며 즉석에서 토니안과 안무를 맞추며 분위기를 띄웠다.

다른 출연자들 모두 H.O.T의 재결합을 진심으로 기다렸다. “재결합의 가능성은 어느 정도인가”라는 전현무의 날카로운 질문에 토니안은 “확실한 건 결혼보다는 재결합을 먼저 할 것”이라고 약속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