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재환 “성대결절 딛고 ‘복면가왕’ 출연, 기적”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유재환/사진=MBC '복면가왕' 방송화면

유재환/사진=MBC ‘복면가왕’ 방송화면

가수 겸 작곡가 유재환이 ‘복면가왕’ 출연 소감을 밝혔다.

20일 유재환이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MBC ‘복면가왕’ 영상 일부를 게재했다. 이는 유재환 자신이 출연한 분량으로, 당시 유재환의 반전 가창력이 화제를 모았다.

이에 대해 그는 “2년 간의 성대결절을 딛고서야 이제 드디어 ‘복면가왕’에서 노래했었어요”라면서 “많은 관심 너무나 감사드려요. 여러분도 항상 기적이 일어나길 진심으로 기도하겠습니다”라고 진심을 전했다.

또 “저는 음악인이에요!”라는 귀여운 메시지를 덧붙여 보는 이들을 웃음짓게 만들었다.

유재환은 개그맨 박명수의 음악 동료로 MBC ‘무한도전’에 출연, 얼굴을 알렸다. 이후 순수한 매력으로 각종 예능 프로그램을 섭렵했다. 대중에게는 예능인으로 더욱 친숙한 그이지만 본업은 작곡가 겸 가수임을 ‘복면가왕’을 통해 성공적으로 알렸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