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뱃고동’ 측 “허경환·신원호 녹화참여…김영광·육성재, 일시적 부재”(공식)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허경환(왼쪽) 신원호/사진=큐브엔터테인먼트, 이승현 기자 lsh87@

허경환(왼쪽) 신원호/사진=큐브엔터테인먼트, 이승현 기자 lsh87@

허경환과 신원호과 ‘주먹쥐고 뱃고동’에 합류했다.

SBS ‘주먹쥐고 뱃고동’ 측은 20일 텐아시아에 “허경환과 신원호가 지난 18일부터 진행된 촬영에 함께 했다”고 밝혔다.

이어 김영광과 육성재의 빈자리에 대해서는 “두 사람 모두 빠질 수 없는 개인 스케줄 때문에 이번 촬영에만 불참하게 됐다. 일시적인 부재일뿐이다”라고 말했다.

두 사람은 남해에서 김병만, 육중완, 이상민, 경수진과 함께 호흡을 맞추며 일정상 녹화에 함께하지 못한 김영광과 육성재의 빈자리를 채웠다는 전언이다.

한편 ‘주먹쥐고 뱃고동’은 매주 토요일 오후 6시10분에 방송된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