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러블리즈 작곡가’ 다빈크, 오늘(20일) 신보 발매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다빈크 / 사진제공=오드 아이앤씨

다빈크 / 사진제공=오드 아이앤씨

걸그룹 러블리즈의 대표곡들을 만든 프로듀서 겸 싱어송라이터 다빈크(DAVINK)가 정규 음반을 발표한다.

20일 오후 6시 공개되는 다빈크의 신보 ‘저스트 어라이브드(Just Arrived)’는 지난 2012년부터 순차적으로 공개한 ‘더 디파츄어 라운지((The Departure Lounge)’, ‘더 모멘트 플라잉(The Moment Flying)’, ‘터뷸런스(Turbulence)’ 등 다반크의 ‘여행 연작’을 완결하는 정규 작품이다.

다빈크 소속사 오드아이앤씨는 “다빈크가 지난 5년간 ‘여행’이라는 테마로 발표한 3장의 연작 EP 음반을 마무리하는 정규 음반이다. 타이틀곡 ‘35.6MHz’ 등 그가 전 세계를 다니며 완성한 곡들이 한 장의 음반에 담겼다”고 밝혔다.

다빈크는 고(故) 신해철이 결성한 비트겐슈타인 멤버로 데뷔 해 작곡가로 활동하며 러블리즈의 대표곡 ‘어제처럼 굿나잇’ ‘안녕(Hi~)’ ‘아추(Ah-Choo)’ ‘써클(Circle)’ 등을 만들었다. 이밖에도 프로듀싱 팀 원피스(1Piece), 신화, M.C THE MAX, 김진표, 윤상 등의 앨범 등에 참여한 실력파 작곡가 겸 프로듀서다.

이번 음반에는 타이틀곡 ‘36.5MHz’를 포함해 선공개곡 ‘오 마이 리틀 걸(Oh my little girl)’, ‘유리병 편지’ ‘1990’ 등의 신곡을 포함해 총 10곡이 수록돼 있다. ‘36.5MHz’는 따뜻한 체온이 느껴지는 신스팝 장르의 곡이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