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라임씬3’, 첫 사건 게스트 송재림…21일 스페셜 방송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크라임씬3' 1회 플레이어 / 사진제공=JTBC

‘크라임씬3’ 1회 플레이어 / 사진제공=JTBC

JTBC ‘크라임씬3’이 스페셜 방송으로 시청자들과 만난다.

‘크라임씬’은 살인사건 속에서 출연자들이 직접 용의자 및 관련 인물이 되어 범인을 밝혀내는 RPG(Role-Playing Game, 역할 수행 게임) 추리 예능 프로그램. 지난 2014년 5월 처음 방송된 이후, 영화보다 더 영화 같은 스토리 라인과 출연자들의 완벽한 추리로 탄탄한 마니아층을 보유하고 있다.

스페셜 방송에서는 ‘크라임씬3’ 5인의 플레이어 장진, 박지윤, 김지훈, 양세형, 정은지의 첫 만남과 포스터 촬영 현장 그리고 첫 회 ‘대선후보 살인사건’의 롤카드 선정 비하인드가 공개될 예정이다.

또 첫 게스트인 송재림이 깜짝 공개된다. 송재림은 드라마 ‘해를 품은 달’, ‘우리 갑순이’ 등에 출연하며 카리스마 넘치는 연기부터 생활연기까지 폭넓은 캐릭터 소화 능력을 입증했다. 송재림은 역할에 몰입도를 더하는 안정적인 플레이를 선보이며 시즌3의 첫 포문을 열 전망이다.

송재림은 “평소 추리에 흥미가 있었고 범죄심리학에 관심이 많았다”며 추리게임에 대한 기대감을 드러냈다. 또 멤버들과의 첫 만남에서도 명문 공학도 출신답게 능청스러우면서도 예리한 모습으로 1회 롤카드 선정에 나서 눈길을 끌었다는 후문이다.

‘크라임씬’ 스페셜 방송은 오는 21일 오후 9시 방송된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