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귓속말’ 조달환, 권율에 “박세영, 낚시터 살인사건 범인으로 만들자” 제안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사진=SBS '귓속말' 방송화면

사진=SBS ‘귓속말’ 방송화면

‘귓속말’ 조달환이 권율에게 은밀한 제안을 했다.

18일 방송된 SBS ‘귓속말'(연출 이영우, 극본 박경수)에서는 강정일(권율)이 갈등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조경호(조달환)는 강정일에게 “낚시터 살인사건 범인 우리가 만들자, 수연이(박세영)로”라며 “그래 너 수연이 사랑하겠지. 그런데 하나뿐인 걸 지키자 우리 인생”이라고 제안했다.

이어 조경호는 “어떻게? 메이킹해 놓을까?”라고 물었고, 강정일은 “하지마”라고 말했지만, 이후 최수연이 이동준(이상윤)과 키스하는 모습을 목격하고 충격에 휩싸였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