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수희·이순정 모녀, ‘노래가 좋아’에 동반출연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이순정(왼쪽) 김수희/사진=원투엔터테인먼트

이순정(왼쪽) 김수희/사진=원투엔터테인먼트

국민가수 김수희와 딸 이순정이 15일 ‘노래가 좋아’에 동반출연, 모녀의 정을 나눴다.

장윤정 도경완 MC로 진행된 일반인 노래대결 프로그램 KBS1 ‘노래가 좋아’에 초대가수로 나선 김수희는 대표곡 ‘남행열차’를 이순정은 최근 리믹스버전을 내놓은 ‘찰떡’으로 무대를 꾸몄다.

MBC 휴먼다큐 ‘사람이 좋다’ ‘1대100’ 등에도 함께 출연했던 모녀는 늘 많은 대화는 없어도 오래된 친구 같은 느낌이다.

이순정은 “직접 방송활동을 하니 어머니가 괜히 국민가수가 아니라는 사실을 피부로 느낀다. 어머니는 요즘 많은 얘기를 하기보다는 ‘떨지말고 소통하라’ ‘머리가 아닌 가슴으로 불러라’라며 정곡을 찌르는 조언을 해준다”고 전했다.

이순정은 지난달 15일 기존 국악풍 가요 ‘찰떡’을 최신 트렌드 아이돌 버전으로 리믹스해 본격적인 방송활동을 펼치고 있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