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XID, 한층 성숙해졌다 ‘Boy’+’낮보다는 밤에’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EXID / 사진=KBS2 '뮤직뱅크' 방송화면 캡처

EXID / 사진=KBS2 ‘뮤직뱅크’ 방송화면 캡처

EXID가 한층 성숙해진 섹시미를 선보였다.

14일 방송된 KBS2 ‘뮤직뱅크’에서는 그룹 EXID가 ‘Boy’와 ‘낮보다는 밤에’를 차례로 선보이며 컴백 무대를 가졌다.

먼저 치파오를 연상시키는 블랙 컬러 의상을 입고 나타난 EXID는 섹시한 카리스마로 ‘Boy’ 퍼포먼스를 펼치며 무대를 장악했다.

EXID는 이어 올 화이트 룩을 입고 ‘낮보다는 밤에’를 부르며 상큼한 반전 매력을 보여줬다.

‘Boy’는 보컬과 감성 전달을 위해 간결한 사운드로 전개되는 곡으로, 밤이 되어 혼자 남았을 때의 심정을 표현했다. ‘낮보다는 밤에’는 바쁘고 정신없는 낮보다 여유롭게 시간을 보낼 수 있는 밤이 더 좋다는 마음을 세련된 사운드로 담은 곡이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