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리의 여왕’ 신현빈, 권상우에 “결혼하자…나 오빠 좋아해”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사진=KBS2 '추리의 여왕' 방송 캡쳐

/사진=KBS2 ‘추리의 여왕’ 방송 캡쳐

‘추리의 여왕’ 신현빈이 권상우에 프러포즈를 했다.

13일 방송된 KBS2 수목드라마 ‘추리의 여왕’(극본 이성민, 연출 김진우) 4회에서는 정지원(신현빈)이 하완승(권상우)에게 프러포즈를 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정지원은 살인사건을 수사하느라 바쁜 하완승을 찾아가 “그냥 결혼하자. 아버님도 좋다고 하실 거야”라고 말을 꺼냈다.

그러자 하완승은“ 나 너 여자로 안 봐. 기저귀 차고 우리 앞마당 뛰어다닐 때부터 지금까지”라고 단칼에 거절했다.

그럼에도 정지원은 “누가 여자로 보래? 그냥 결혼하자니까”라며 포기하지 않았다. 그러면서 “다른 여자 만나고 싶으면 만나, 사랑은 각자 알아서 하자”라며 “오빠도 손해 볼 거 없어. 그리고 나 오빠 좋아해”라고 다시 한 번 고백했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