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상진♥김소영·주상욱♥차예련·이상우♥김소연, 방송이 맺어준 인연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꽃피는 봄을 맞아 스타 커플들의 결혼 소식이 연이어 들려오고 있다. 아나운서 커플 오상진-김소영부터 드라마가 맺어준 커플 주상욱-차예련, 이상우-김소연까지 2017년 결혼을 앞둔 있는 스타 커플들을 살펴봤다.

오상진, 김소영

오상진, 김소영

지난해 교제를 인정한 오상진과 김소영 아나운서가 오는 30일 2년의 열애 끝에 결혼식을 올린다. 오상진은 최근 결혼을 앞두고 MBC ‘나 혼자 산다’, ‘라디오스타’ 등 예능 프로그램에서 예비신부 김소영을 향한 애정을 표현하며 사랑꾼 면모를 드러내 눈길을 끌었다. 또 오상진은 자필편지로 “더 누리고 더 가지기보다는 더 힘들고 더 어렵더라도 옳고 바른길을 갈 수 있는 부부의 모습. 그리고 가장의 모습 보여드릴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결혼 소감을 밝히기도 했다. 두 사람의 결혼식은 서울의 한 호텔에서 비공개로 진행된다.

주상욱, 차예련

주상욱, 차예련

주상욱-차예련 커플도 오는 5월 25일 결혼식을 올린다. 지난해 방영된 MBC ‘화려한 유혹’을 통해 인연을 맺은 두 사람은 열애 사실을 인정한 후 동반 여행을 떠나는 등 달달한 연인의 모습을 보여 눈길을 끌었다. 1년여간의 열애를 끝으로 부부가 되는 두 사람은 “동료 배우로 처음 만나 서로를 격려하고 지지해주며 사랑을 이어왔다”며 “서로를 향한 신뢰와 사랑을 바탕으로 평생의 동반자가 되어 함께하기로 약속하고 오래전부터 조용히 결혼을 준비해왔다”고 밝혔다.

이상우 김소연

이상우, 김소연

주상욱-차예련 커플에 이어 드라마가 이어준 또 하나의 커플이 있다. 이상우-김소연 커플이 바로 그 주인공. 두 사람은 지난해 8월 종영한 MBC ‘가화만사성’에서 연인 사이로 나왔고, 종영 후 실제 연인 관계로 발전했다. 김소연은 이상우와의 결혼을 앞두고 “아직 모든 게 미완성이지만, 서툴지만 단단하게 채워나가겠다. 정성 담긴 많은 응원에 몸 둘 바를 모르겠다. 감사드린다. 배우로서도 더 나아지는 모습 보여드리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인사를 전했다. 두 사람은 6월 9일 강남의 한 웨딩홀에서 비공개로 예식을 진행할 예정이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