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주소녀 첫 단독 콘서트, 15분 만에 전회 전석 매진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우주소녀 콘서트 포스터 / 사진제공=스타쉽엔터테인먼트

우주소녀 콘서트 포스터 / 사진제공=스타쉽엔터테인먼트

우주소녀의 첫 단독 콘서트가 15분 만에 전회 전석 매진됐다.

우주소녀의 소속사 스타쉽엔터테인먼트는 “지난 11일 진행된 우주소녀 첫 단독 콘서트의 일반티켓팅이 15분 만에 전회 전석 매진됐다”며 “팬 여러분께 진심으로 감사드리고 좋은 모습으로 보답하겠다”고 전했다.

오는 5월 19~20일 서울 블루스퀘어 삼성카드홀에서 개최되는 우주소녀의 첫 단독콘서트 ‘Would you like♥ – Happy Moment ‘에서는 그 동안 방송무대를 통해 선보였던 타이틀곡 무대 이외 다양한 수록곡을 선보이게 될 예정이다. 멤버 각각 특유의 사랑스러운 매력을 총망라하는 화려한 퍼포먼스와 첫 번째 단독 콘서트를 위해 특별히 준비한 스페셜 유닛 무대 등이 준비되어 있어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앞서 지난 9일 우주소녀 공식 SNS에는 첫 번째 단독 콘서트 포스터가 게재됐다. 포스터 속 우주소녀는 스카이 블루와 화이트가 매칭된 의상을 입고 서로 손을 꼭 쥐고 나란히 서있는 모습으로 시선을 모았다.

우주소녀는 Mnet ‘언프리티 랩스타2’에 출연한 래퍼 엑시, 아이오아이 출신 유연정, KBS2 ‘최고의 한방’에 캐스팅된 보나, 예능·광고계 루키 성소 등이 속한 걸그룹으로 각종 예능과 음악, 화보 등 다양한 분야에서 다채로운 매력을 펼치고 있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