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디오스타’ 신현희와 김루트, 생애 첫 지상파 예능 출연 ‘매력 발산’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사진=MBC '라디오스타'

사진=MBC ‘라디오스타’

‘라디오스타’를 통해 신현희와 김루트가 지상파 첫 예능 도전에 나섰다.

오는 12일 방송될 MBC ‘라디오스타’는 ‘역주행 팔로팔로미~’ 특집으로 한은정-심진화-위너(WINNER) 송민호-신현희와 김루트가 출연한다. 한은정-심진화-송민호-신현희와 김루트는 2017년 역주행 아이콘답게 각기 다른 매력을 무한대로 방출했다는 후문.

신현희와 김루트는 2년 전 발표된 곡인 ‘오빠야’로 인기 역주행의 기쁨을 누리고 있는데 최근 녹화에서 이들은 ‘핫핑크 커플룩’을 맞춰 입고 등장해 시선을 강탈, ‘역주행 아이콘’의 위용을 뽐냈다는 전언.

비주얼로 시선을 압도한 두 사람은 ‘한 번도 못들은 사람은 있지만 한 번만 들은 사람은 없다’는 ‘오빠야’ 라이브로 마음까지 사로잡았고, 팀의 탄생과정을 시작으로 역주행 스타로 많은 이들의 사랑을 받기까지의 과정들을 언급하며 놀라운 입담을 보여줬다는 전언.

특히 데뷔 이후 계속해서 선글라스를 고집하고 있는 김루트는 ‘라디오스타’를 통해 민낯을 드러냈다고. 김루트는 방송 최초로 100% 민낯을 공개, 순수한 눈동자로 큰 웃음을 안긴 것으로 알려져 더욱 궁금증을 증폭시키고 있다.

‘라디오스타’는 12일 오후 11시 10분에 방송된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