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현의, 서현에 의한, 서현을 위한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서현 / 사진제공=SM엔터테인먼트

서현 / 사진제공=SM엔터테인먼트

솔로 가수로 화려하게 변신한 소녀시대 서현이 솔로 콘서트 앙코르 공연도 성황리에 마무리했다.

서현은 지난 8일과 9일 서울 삼성동 코엑스 아티움 내 에스엠타운 시어터(SMTOWN THEATRE)에서 앙코르 콘서트 ‘러브, 스틸 – 서현 – 앙코르(Love, Still – Seohyun – Encore’)를 개최했다.

‘사랑’을 테마로 한 이번 공연에서 서현은 ‘Don’t Say No’, ‘Magic’, ‘Love & Affection’ 등 화려한 퍼포먼스가 돋보이는 첫 솔로 음반 수록곡 무대부터 ‘기다릴게요’, ‘아파도 괜찮아요’ 등 감미로운 분위기의 OST를 불렀다. 아울러 ‘다시 만난 세계’, ‘Baby Baby’, ‘훗’, ‘PARTY’ 등 소녀시대 히트곡 메들리와 ‘All That Jazz’, ‘My Strongest Suit’ 등 뮤지컬 넘버까지 다양한 장르의 음악을 선사해 환호를 얻었다.

또 직접 어쿠스틱 기타를 연주하며 Taylor Swift의 ‘Speak Now’, 10cm의 ‘봄이 좋냐??’를 열창했고, 소녀시대 ‘Kissing You’ 등 앙코르 공연을 위해 새롭게 준비한 무대도 팬들의 이목을 사로잡았다.

더불어 서현은 공연 막바지 토크 타임에 “시간이 지나도 변하지 않는 사랑을 주셔서 감사하고, 시간이 지날수록 더 깊어지는 사랑을 주셔서 감사하다라”고 전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