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너 ‘릴리 릴리’, 美 애플 뮤직 ‘Best of the Week’ 선정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위너 / 사진제공=YG엔터테인먼트

위너 / 사진제공=YG엔터테인먼트

그룹 위너의 신곡 ‘릴리 릴리(REALLY REALLY)’가 애플 뮤직 ‘베스트 오브 더 윅(Best of the Week)’에 선정됐다.

미국 애플 뮤직은 10일 오전 8시, 위너의 새로운 싱글 앨범 ‘페이트 넘버 포(FATE NUMBER FOR)’의 더블타이틀곡 중 하나인 ‘릴리 릴리’를 ‘베스트 오브 더 윅’에 선정했다.

애플 뮤직의 ‘베스트 오브 더 윅’는 매주 전세계 모든 음악을 대상으로 새로운 인기 곡들을 엄선해 발표하고 있다.

위너 '릴리 릴리'가 미국 애플 뮤직 'BEST OF THE WEEK'에 선정됐다. / 사진제공=화면 캡처

위너 ‘릴리 릴리’가 미국 애플 뮤직 ‘BEST OF THE WEEK’에 선정됐다. / 사진제공=화면 캡처

위너는 2016년 최장기간 빌보드 1위를 기록한 EDM 듀오 체인스모커스(The Chainsmokers), 2016 그래미 어워즈 시상식서 ‘올해의 노래상’을 거머쥔 에드 시런 (Ed Sheeran) 등과 함께 이름을 올리며 존재감을 과시하고 있다.

아울러 위너는 지난 8일 MBC ‘쇼! 음악중심’과 ‘SBS 인기가요’ 음악방송 첫 출연 후 국내 최대 음원사이트인 멜론에서 2위로 역주행, 장기 흥행 조짐을 보이고 있다.

4인조로 재편 후 성공적인 컴백을 알린 위너는 해외 아이튠즈 앨범 차트 21개국 1위를 기록하는 등 데뷔 이래 가장 뜨거운 글로벌 인기를 구가하고 있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