빅플로 렉스, 아리랑 라디오 DJ 발탁… 4일 첫 방송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빅플로 렉스 / 사진제공=에이치오 컴퍼니]

빅플로 렉스 / 사진제공=에이치오 컴퍼니]

그룹 빅플로의 렉스가 라디오 DJ로 발탁됐다.

소속사 에이치오 컴퍼니 측은 3일 “렉스가 봄 개편을 맞아 새 단장에 나선 아리랑 라디오 ‘핫 비트(Hot Beat)’의 DJ로 자리하게 됐다”며 “렉스만의 끼와 재능을 선보일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DJ로 발탁된 렉스는 캐나다 출신으로 각종 음악 프로그램과 라디오에서 유창한 영어 실력을 뽐내왔다. 또한, 재치 넘치는 입담과 풍부한 음악적 소양으로 케이팝 팬들에게 찬사를 받아 그가 진행할 라디오 프로그램에 기대감이 더해지고 있다.

아리랑 라디오 ‘핫 비트’는 영어 전문 라디오로 힘차고 재미있게 케이팝을 소개하며 매일 다양한 코너를 통해 케이팝 팬들에게 한국의 문화를 알리는 역할을 도맡아 하고 있다.

렉스의 ‘핫 비트’는 오는 4일 0시 첫 방송된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