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버지가 이상해’ 이준, 정소민에 “스스로 사표쓰게 하겠다”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KBS2 아버지가 이상해 / 사진=방송화면 캡처

KBS2 아버지가 이상해 / 사진=방송화면 캡처

‘아버지가 이상해’ 이준이 정소민에게 선전포고를 날렸다.

1일 방송된 KBS2 주말드라마 ‘아버지가 이상해’에서 안중희(이준)은 변미영(정소민)을 계속해서 괴롭혔다.

이날 방송에서 안중희는 소속사 대표에게 변미영을 왜 짜르지 않느냐고 화냈다. 대표는 변미영을 안중희의 라이벌 진성준의 스태프로 보내겠다고 했다. 안중희는 진성준을 싫어하기 때문에 변미영을 계속 쓴다고 했고, 변미영에게 “내가 어떻게든 스스로 사표 쓰게 하겠다”고 선언했다. 안중희의 구박에도 변미영은 긍정적으로 생각했다.

KBS2 주말드라마 ‘아버지가 이상해’는 매주 주말 오후 8시에 방송된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