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래싸움-승부’ 새 MC 현우, 노래는 감미롭게 진행은 쫄깃하게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KBS2 '노래싸움 승부' / 사진=방송화면 캡처

KBS2 ‘노래싸움 승부’ / 사진=방송화면 캡처

‘노래싸움-승부’의 새 MC 현우가 능숙한 솜씨로 신고식을 치렀다.

지난달 31일 방송된 KBS2 ‘노래싸움-승부(이하 승부)’는 새롭게 단장한 모습으로 시청자들의 눈과 귀를 즐겁게 했다.

이날 방송에서는 1대 MC 남궁민 뒤를 이어 배우 현우가 새 MC로 등장했다. ‘너에게로 가는 길’을 부르며 신고식을 치렀다. 매끄러운 진행 솜씨와 센스 있는 멘트로, 남궁민의 배턴을 이어 받아 신선한 이미지로 채웠다.

승부사들의 활약도 계속됐다. 조영구는 1라운드에서 맹세창과 만나 `사랑의 트위스트’를 함께 불렀다. 특유의 신나는 무대로 시청자들을 놀라게 했다. 맹세창에 이긴 조영구는 다음 상대인 문희경과 환상적인 듀엣곡을 선보였다.

‘보고 싶은 얼굴’로 대결한 문희경과 안소미는 각자의 개성으로 눈길을 끌었다. 안소미는 귀엽고 섹시한 댄스를, 문희경은 호소력 짙은 목소리를 강조하며 최고의 무대를 선사했다.

특히 개그맨 손헌수의 깜짝 놀랄 가창력이 귀 호강시켰다. 이적의 ‘다행이다’를 두고 김혜성과 겨룬 손헌수는 감미로운 목소리와 뛰어난 무대 매너로 시청자들을 놀라게 했다. 문희경을 누른 채연의 폭발적인 고음도 눈길을 끌었다. 박미경의 ‘이유 같지 않은 이유’를 열창하며 노래 잘하는 가수의 면모를 새삼 느끼게 했다.

섹시하고 귀여운 춤을 선보인 안소미, 화려한 댄스와 코믹 무대로 무대를 휘어잡은 홍윤화 등 ‘여걸’들의 애정 가득한 무대도 눈길을 끌었다.

‘노래싸움-승부’는 매주 금요일 오후 8시 30분 KBS2를 통해 방송된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