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랑은 방울방울’ 강은탁, 김예령에 “서은율 떼고 오란 얘기 거둬줘”

[텐아시아=유찬희 인턴기자]
배우 강은탁, 김예령 / 사진=SBS '사랑은 방울방울' 캡처

배우 강은탁, 김예령 / 사진=SBS ‘사랑은 방울방울’ 캡처

‘사랑은 방울방울’ 강은탁이 김예령과 대립했다.

31일 방송된 SBS ‘사랑은 방울방울’(극본 김영인, 연출 김정민)에서는 박우혁(강은탁)이 오해원(김예령)에게 별(서은율)이와 관련해 소리를 지르는 장면이 펼쳐졌다.

박우혁은 오해원에게 “별이 떼고 오란 얘기 거둬줘”라고 부탁했고, 오해원은 “그 상황 다 보고 그 말이 나와? 그쪽에서 먼저 보내지 않겠다고 하지 않았냐”고 말했다.

박우혁은 “엄마만 다시 허락해주면 그 댁에서도 허락 받을게”라고 애원했지만, 오해원은 “네가 이러니까 그 할머니가 말도 안 되는 요구하는 거다”고 냉정히 굴었다.

오해원은 “이렇게까지 된 이상 절대로 그 애 받아들일 수 없다”고 전했다. 박우혁은 “방울 씨한테 별이를 떼고 오라는 건 결혼하지 말라는 거랑 똑같지 않냐”라며 분노했다.

유찬희 인턴기자 chan0502@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