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구단 김세정, 잘 먹어서 더 사랑스러워 ‘폭풍 먹방’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김세정/사진= SBS '정글의 법칙'

김세정/사진= SBS ‘정글의 법칙’

구구단 김세정이 폭풍 먹방을 선보인다.

31일 방송되는 SBS ‘정글의 법칙’에서는 구구단 김세정이 차원이 다른 폭풍 먹방을 선보이는 모습이 그려진다.

김세정은 평소 무엇이든 맛있게 먹는 모습으로 아이돌 계의 ‘먹방 요정’으로 알려져 있다. 정글에서도 갓 잡은 생선요리가 눈앞에 놓이자 부푼 기대감을 감추지 못했다고.

양반다리로 편하게 자리를 잡은 김세정은 먹는데 방해가 되지 않도록 모자를 뒤집어쓰고 본격적으로 시동을 걸었다. 이어 한 치의 망설임 없이 입 안 가득 생선 살을 넣고 행복한 표정을 짓는 것은 물론, 특유의 흥과 감탄사를 쏟아내며 쉼 없이 먹었다.

김세정은 다른 멤버들이 식사를 마친 후에도 마지막까지 자리에 남아 뼈에 남은 살점을 야무지게 발라 먹더니, 다 먹고 나서도 아쉬운 듯 입맛을 다시며 손가락에 남은 기름까지 쪽쪽 빨았다는 후문.

제작진은 카메라를 잊은 채 먹기에 몰두한 김세정의 사진 4장을 공개하며 방송에 대한 기대감을 높였다.

‘정글의 법칙’은 31일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