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환, 이영애에 경고 “남편에게 교훈을 얻도록 해”

[텐아시아=유찬희 인턴기자]
배우 이영애, 최종환 / 사진=SBS '사임당' 캡처

배우 이영애, 최종환 / 사진=SBS ‘사임당’ 캡처

‘사임당’ 최종환이 이영애를 위협했다.

30일 방송된 SBS ‘사임당, 빛의 일기(이하 사임당)’(연출 윤상호, 극본 박은령)에서는 민정학(최종환)이 서지윤(이영애)에게 전화를 걸어 겁을 주는 장면이 그려졌다.

한상현(양세종)은 라드에게 금강산도와 관련해 계속해서 연락을 전했고, 이에 라드는 자신의 사이트에 ‘히든 캐치(HIDDEN CATCH)’라는 말과 함께 금강산도 두 장을 게재했다.

한상현은 이를 민정학에게 보냈고, 이를 본 민정학은 서지윤에게 전화를 걸어 “정신들 못 차렸네?”라며 비아냥댔다.

이어 민정학은 행방불명된 정민석(이해영)을 언급하며, “부디 남편에게서 교훈을 얻도록 해. 분에 넘치는 걸 쫓는 건 결과가 뻔하지 않냐”라고 경고했다.

유찬희 인턴기자 chan0502@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