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제동 “‘톡투유’ 하면서 입 다물 줄 알게 됐다”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김제동/사진제공=.JTBC

김제동/사진제공=.JTBC

김제동이 ‘톡투유’를 하며 자신도 성장했다고 밝혔다.

김제동은 30일 서울시 마포구의 한 카페에서 진행된 JTBC ‘김제동의 톡투유-걱정말아요 그대'(이하 ‘독투유’) 100회 기념 기자간담회에 참석했다.

이날 김제동은 ‘톡투유’의 방청객들에 대해 언급하며 “우리 프로그램에 오는 사람들은 청중 보다는 화중에 가깝다”며 “주도권을 가지고 있기 때문에 주도적으로 이야기할 수 있는 것 같다”고 말했다.

이어 김제동은 “‘톡투유’를 하면서 닥칠 줄 알게됐다”며 “많은 분들이 공감하지 않을 수 있는데, 마이크를 들고 있는 동안 입 다물 줄 알게 됐다”며 “개인적으로 그 부분에서 가장 성장하지 않았나 생각한다”고 덧붙여 웃음을 자아냈다.

‘톡투유’는 매주 일요일 오후 11시에 방송된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