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TBC 측 “‘변호인’ 판권 구매 NO, TV 방영권 구매한 것”(공식)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영화 '변호인' / 사진제공=NEW

영화 ‘변호인’ / 사진제공=NEW

JTBC가 ‘변호인’ 드라마 제작과 관련해 공식 입장을 밝혔다.

JTBC 측 관계자는 30일 텐아시아에 “영화 ‘변호인’의 제작 판권이 아닌 TV 방영권을 산 것이다. ‘변호인’ 드라마 제작은 사실 무근이다”고 밝혔다. 이어 “방영권을 구매했지만 아직 ‘변호인’의 방영 계획을 세운 것은 아니다“고 덧붙였다.

앞서 한 매체에서는 관계자의 말을 인용해 JTBC가 ‘변호인’의 판권을 구매했으며, 드라마 버전 제작을 계획 중이라고 보도했다.

‘변호인’은 故 노무현 전 대통령이 변호사로 활동할 당시 변론을 맡았던 ‘부림사건’을 바탕으로 만들어진 작품이다. 송강호 오달수 임시완이 주연을 맡고 양우석 감독이 연출했으며 2013년 개봉 당시 1137만명의 관객을 동원했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