엑소, 5月 세 번째 투어 화려한 피날레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엑소 / 사진제공=SM엔터테인먼트

엑소 / 사진제공=SM엔터테인먼트

그룹 엑소(EXO)가 잠실 올림픽주경기장에서 세 번째 투어의 화려한 피날레를 장식한다.

엑소는 오는 5월 27일과 28일 서울 잠실 올림픽주경기장에서 세 번째 단독 콘서트 앙코르 공연 ‘엑소 플래닛 #3 – 디 엑소디움[닷](EXO PLANET #3 – The EXO’rDIUM[dot])을 개최한다. 대규모 공연장에서 엑소의 다채로운 음악과 파워풀한 퍼포먼스, 화려한 무대 연출이 어우러진 환상적인 공연을 선사해 관객들을 다시 한 번 열광하게 만들 전망이다.

또 이번 앙코르 콘서트는 엑소가 지난해 7월 서울을 시작으로 전 세계 주요 도시를 순회하며 펼치고 있는 세 번째 투어 ‘EXO PLANET #3 – The EXO’rDIUM’의 대미를 장식하는 공연인 만큼, 팬들의 호응이 예상된다.

특히 엑소는 지난해 7월 세 번째 투어의 포문을 열었던 서울 공연으로 가수 단일 공연 사상 최초로 체조경기장 6회 공연 개최 기록을 수립함은 물론, 지난해 12월 11일 펼친 일본 오사카 쿄세라돔 공연을 기점으로 단독 콘서트 100회 공연 돌파라는 기록도 세웠다.

이번 앙코르 공연 역시 국내 최대 규모 공연장인 잠실 올림픽주경기장에서 2회에 걸쳐 진행된다.

더불어 엑소는 오는 4월 25일부터 북미 투어도 개최, 미국 뉴욕, 로스앤젤레스, 멕시코 멕시코시티 등 북미 3개 도시를 순회할 예정이다.

이번 서울 앙코르 콘서트 티켓 예매는 2차로 나눠 진행, 5월 27일 공연 티켓은 4월 12일 오후 8시부터, 5월 28일 공연 티켓은 4월 18일 오후 8시부터 YES24에서 예매가 가능해 치열한 티켓팅 경쟁을 예고하고 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