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순탁, 진중권 닮은꼴? “인간적으로 내가 낫다”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라디오스타' 배순탁 / 사진제공=MBC

‘라디오스타’ 배순탁 / 사진제공=MBC

라디오작가 배순탁이 진중권 닮은꼴로 불리는 데 대한 자신의 생각을 밝혔다.

29일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에서는 MBC라디오 ‘배철수의 음악캠프’ 작가인 배순탁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MC들은 배순탁에게 “배철수 옆에 진중권 닮은 일반인으로 불린다”라고 전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김구라가 배순탁과 진중권의 사진이 나란히 붙은 판넬을 꺼내들자 배순탁은 “진중권 선생님 진짜 존경하는데, 인간적으로 내가 더 낫지 않냐”고 물었다.

이를 들은 김구라는 “존경하면 그렇게 말하면 안 된다”고 응수해 모두를 폭소케 했다.

또 이날 배순탁은 라디오작가 아닌 배철수의 매니저 역할까지 한다는 이야기가 전해져 눈길을 끌었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