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간아’ 크나큰 희준, 하이라이트에 조언 “방송은 편하게”

[텐아시아=유찬희 인턴기자]
그룹 하이라이트, 크나큰 / 사진=MBC에브리원 '주간아이돌' 캡처

그룹 하이라이트, 크나큰 / 사진=MBC에브리원 ‘주간아이돌’ 캡처

‘주간아이돌’ 크나큰 희준이 하이라이트에게 조언했다.

29일 방송된 MBC에브리원 ‘주간아이돌’에서는 크나큰이 깜짝 게스트로 출연, 하이라이트와 만났다.

MC들은 크나큰에게 하이라이트를 소개하며 “데뷔를 앞두고 있다. 1년 동안 방송 경험을 바탕으로 조언을 해달라”고 청했다. 데뷔 9년차, 비스트라는 이름을 벗고 하이라이트로 재도약을 앞둔 윤두준 용준형 양요섭 이기광 손동운의 상황을 재치있게 표현한 것.

이에 희준은 “방송은 편하게, 내려놓으면 된다”라고 너스레를 떨었다. 반면 승준은 “눈에 띄는 친구가 있나”라는 질문에 용준형을 꼽으면서도 안절부절못해 웃음을 자아냈다.

유찬희 인턴기자 chan0502@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