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성, 잠실야구장 마운드 오른다…두산베어스 개막전 시구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지성 / 사진제공=나무엑터스

지성 / 사진제공=나무엑터스

배우 지성이 2017 KBO리그 두산 베어스 개막전 시구자로 나선다.

지성은 오는 31일 잠실구장에서 열리는 두산 베어스와 한화 이글스의 홈 개막 3연전에서 시구를 한다. ‘피고인종영 이후 첫 공식 일정으로 팬들의 관심이 뜨겁다.

지성은 지난 21일 막을 내린 SBS 드라마피고인에서 누명을 쓰고 사형수가 된 검사 박정우로 분해 전무후무한 연기로 드라마의 흥행을 이끌었다. 종영 이후에도 TV출연자 화제성1위를 차지하는 등 높은 인기를 증명했다.

어린 시절 꿈이 야구선수였을 정도로 야구에 애정이 남다른 지성은 지난 해 7 6일 미국 로스앤젤레스에서 열린 LA다저스와 볼티모어 오리올스 경기의 시구자로 나서 완벽한 폼으로 멋진 시구를 선보인 바 있다. 이번에도 야구 유니폼을 입은 지성의 훈훈한 비주얼을 볼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