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웃찾사’-레전드매치’ 김원효, ‘미운 우리 히어로’ 첫선…심진화 깜짝 응원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웃찾사-레전드매치' / 사진제공=SBS

‘웃찾사-레전드매치’ / 사진제공=SBS

개그맨 김원효가 ‘웃찾사’에서 새 코너를 선보인다.

지난 22일 SBS 개그 프로그램 ‘웃음을 찾는 사람들(이하 웃찾사)’은 새로운 레전드 코너를 탄생시키기 위한 ‘웃찾사-레전드매치’ 8주간의 경연에 돌입했다. 총 10개의 코너가 무대 위에 올라 공연한 직후 현장 실시간 투표로 1위를 가리는 한편, 꼴찌 코너는 즉각 폐지된다.

지난주 개그맨 황현희가 SBS 신인 공채 개그맨들과 의기투합해 ‘황현희의 행복’이라는 코너를 새로 선보였으나 203표로 최하위를 기록해 탈락했다. 그 빈자리에 ‘개그콘서트’ 출신 개그맨이자 개그 공연팀 ‘쇼그맨’을 결성해 국내외를 뜨겁게 달군 김원효가 도전장을 낸 것.

김원효가 준비한 새 코너 ‘미운 우리 히어로’는 모두의 영웅이었던 스파이더맨의 비하인드 스토리를 담은 코너다. 김원효 특유의 능청스러운 연기가 녹화장을 웃음바다로 만든 가운데, 아내인 개그우먼 심진화의 특급 응원이 더해져 분위기가 후끈 달아올랐다는 후문.

한편, 지난주 낮은 득표수를 기록하며 탈락위기에 봉착한 코너들의 귀추가 주목된다. 엄격한 룰 앞에서 선후배 할 것 없이 모두 긴장감과 불안함을 감추지 못하게 됐다.

황현희보다 7표가 더 많은 210표로 아슬아슬하게 탈락을 모면했던 코너 ‘뽀샵 사진관’과 ‘우리의 소리’에는 각각 ‘웃찾사’ 최고참 개그맨 강성범, 이동엽이 있다. 이들은 그 누구보다도 떨리는 가슴으로 ‘웃찾사-레전드매치’ 2회전에 임했을 것으로 예상된다. 과연 이들이 어떤 전략으로 이 위기를 극복할 수 있을지 지켜보는 것이 또 하나의 관전 포인트다.

레전드 코너 탄생을 위한 코미디언들의 리얼리티 서바이벌 ‘웃찾사-레전드매치’는 매주 수요일 오후 11시 10분 방송.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