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언 피스트’ 제시카 스트롭 “한국, 또 오고 싶을 것 같다”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제시카스트릅,아이언피스트,미디어간담회

배우 제시카 스트롭이 29일 오전 서울 종로구 당주동 포시즌스 호텔에서 열린 넷플릭스 드라마 ‘마블 아이언 피스트’ 미디어 간담회에 참석해 포토타임을 갖고 있다/사진=이승현 기자 lsh87@

‘아이언 피스트’ 배우들이 한국을 첫 방문한 소감을 밝혔다.

29일 서울시 종로구 광화문 포시즌스 호텔에서는 넷플릭스 ‘마블 아이언 피스트’의 미디어 간담회가 열렸다.

이날 핀 존스는 “한국에 온 지 24시간도 채 되지 않았지만 도착하고 나서 많은 분들께서 친절하게 환대해주셨다”며 “여기 있는 것 자체가 즐겁고 앞으로도 기대된다”고 밝혔다.

이어 제시카 스트롭은 “서울이 이렇게 아름다운 곳인지 몰랐다”며 “어제 이곳저곳 많이 돌아다녔는데, 정말 즐거왔고 또 한국에 오고싶을 것 같다. 음식도 굉장히 맛있었다”고 덧붙였다.

‘마블 아이언 피스트’는 미국 ABC, 마블 스튜디오와 공동으로 제작한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로, 실종 15년 만에 용의 힘을 가진 ‘아이언 피스트’가 되어 돌아온 주인공 대니 랜드가 어둠의 세력에 맞서는 이야기. 지난 17일 넷플릭스를 통해 시즌 1이 공개됐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