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발칙한 동거’, 용형X전소민X양세찬 합류… 4월 14일 정규 첫 방송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발칙한 동거 빈방 있음' 라인업 확정 / 사진제공=MBC

‘발칙한 동거 빈방 있음’ 라인업 확정 / 사진제공=MBC

‘발칙한 동거 빈방있음’이 내달 정규 프로그램으로 첫 방송되는 가운데, 라인업을 확정지었다.

MBC가 지난 1월 설 특집 파일럿 프로그램으로 선보인 스타 리얼 동거 버라이어티 ‘발칙한 동거 빈방있음(이하 발칙한 동거)’(연출 최윤정)이 내달 14일 첫 방송 된다.

파일럿 방송 당시 포털사이트 실시간 검색어 순위권을 장악하며 화제의 중심이 되었던 김구라-한은정, 피오-김신영-홍진영과 더불어 용감한 형제-전소민-양세찬이 새롭게 합류한다.

‘발칙한 동거’ 측은 29일 “지난 파일럿 방송 때 보내주신 시청자분들의 호평에 힘입어 모든 방면에서 더욱 발칙하고, 더욱 다양한 모습을 보여드리기 위해 재정비했다. 설 특집 때보다 좀 더 업그레이드된 집주인-방주인들의 리얼 동거 생활을 보여줄 예정”이라고 전했다.

‘발칙한 동거’는 전혀 다른 성향과 개성을 가진 스타들이 실제 자신이 거주하는 집의 빈 방을 다른 스타들에게 세를 주며 벌어지는 일상을 가감 없이 보여주는 리얼리티 프로그램. 집주인과 방주인의 관계로 만난 이들의 시트콤보다 재미있고 드라마보다 현실적인 동거 라이프를 통해 다양하고 리얼한 인간 관계의 소통을 보여줄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국내 내로라하는 가수들의 히트곡을 작곡하며 대표 프로듀서로 활동하고 있는 용감한 형제는 매번 강렬한 사운드로 사람들을 매료시키는데, 과연 그가 실제 일상에서는 어떤 모습을 보여줄지 궁금증을 증폭시키고 있다.

MBC 드라마 ‘오로라 공주’로 큰 인기를 얻은 배우 전소민과 거침 없는 입담으로 각종 예능프로그램을 섭렵하고 있는 개그맨 양세찬이 용감한 형제의 집 방주인으로는 들어가 누구도 상상할 수 없는 ‘예측불가 케미스트리’를 선보일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이들과 함께 지난 방송에서 화제를 몰며 시청자들에게 핑크빛 로맨스를 선사했던 김구라-한은정, 흥 폭발 현실 삼남매 매력을 보여준 피오-김신영-홍진영도 다시 한번 집주인과 방주인으로 만나 첫 동거 때와는 다른 색다른 케미를 보여줄 예정이다.

MBC ‘발칙한 동거 빈방있음’은 오는 4월 14일 오후 9시 30분에 첫 방송된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