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석규X설경구, ‘우상’으로 만날까?

[텐아시아=조현주 기자]
한석규와 설경구 / 사진=쇼박스, 텐아시아 DB

한석규와 설경구 / 사진=쇼박스, 텐아시아 DB

배우 한석규와 설경구가 영화 ‘우상'(감독 이수진)으로 조우할까?

28일 한석규 측 관계자는 텐아시아에 “‘우상’ 시나리오가 들어온 것은 맞다”면서 “현재 검토 중인 상황이다. 아직 출연이 결정된 것은 아니다”고 밝혔다. 설경구 측 관계자는 “‘우상’ 출연과 관련된 최종 조율을 하고 있다”고 전했다.

‘우상’은 다른 삶을 살아온 두 아버지가 한 사건에 함께 휘말리며 겪게 되는 이야기를 담은 작품이다. 한석규와 설경구, 충무로를 대표하는 연기파 배우들의 과연 ‘우상’을 통해 뭉칠지 관심이 모아진다.

‘우상’은 ‘한공주’를 연출한 이수진 감독이 메가폰을 잡았다. CGV아트하우스에서 배급을 맡고, ‘불한당’과 ‘차이나타운’을 만든 폴룩스픽쳐스에서 제작한다.

조현주 기자 jhjdh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