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이프릴, PC방에서 고사를? ‘에IF릴’ 디지털 제작발표회 진행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에이프릴 / 사진제공=CJ E&M

에이프릴 / 사진제공=CJ E&M

에이프릴(채경, 채원, 나은, 예나, 레이첼, 진솔)의 데뷔 첫 리얼리티 ‘에IF릴’ 디지털 제작발표회가 열린다.

‘에IF릴’의 디지털 제작발표회는 네이버V 에이프릴 채널을 통해 28일 오후8시 생중계 된다. 이날 에이프릴은 자기소개부터 ‘에IF릴’의 대박을 기원하는 고사까지 지내면서 독특한 에이프릴만의 제작발표회를 직접 꾸밀 것을 예고했다.

‘에IF릴’ 제작진은 “첫 번째 아이템 회의를 에이프릴 멤버들과 함께 찜질방에서 진행한 것에 이어 이번 디지털 제작발표회는 피씨방에서 진행할 계획이다”며 “의외의 장소에서 벌어지는 에이프릴의 리얼한 반응과 에피소드를 기대 바란다”고 밝혔다.

에이프릴은 ‘에IF릴’ 디지털 제작발표회 이후 4월 3일 M2 채널에서 디지털 콘텐츠 공개, 4월 4일 오후7시 Mnet서 첫 방송을 앞두고 있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