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냉장고를 부탁해’ 조세호, 이동욱부터 소녀시대까지…’황금 인맥’

[텐아시아=유찬희 인턴기자]
개그맨 조세호 / 사진=JTBC '냉장고를 부탁해' 캡처

개그맨 조세호 / 사진=JTBC ‘냉장고를 부탁해’ 캡처

‘냉장고를 부탁해’ 개그맨 조세호가 인맥을 과시했다.

27일 방송된 JTBC ‘냉장고를 부탁해’에서 조세호가 이동욱, 소녀시대 등과의 인맥을 입증했다.

조세호는 “‘룸메이트’라는 프로그램을 하면서 이동욱과 굉장히 친해졌다. 시간 남으면 여행 다니고, 친하게 지내는 형이다”라고 전했다.

이를 들은 출연진들은 “진짜 친하냐, 통화 목록 볼 수 있냐”고 의심했다. 조세호는 당당히 핸드폰을 건넸고, MC 김성주는 홍진경, 양세형, 남희석, 티파니, 써니의 이름을 호명했다. 조세호는 “써니 씨랑은 ‘룸메이트’ 같이해서 친하다”라고 설명했다.

유찬희 인턴기자 chan0502@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