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 단장 ‘하숙집 딸들’, 시청 포인트 셋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하숙집 딸들' / 사진제공=KBS

‘하숙집 딸들’ / 사진제공=KBS

KBS2 ‘하숙집 딸들’이 대대적인 리뉴얼을 마치고 오는 28일 첫 방송된다. 새롭게 단장한 ‘하숙집 딸들’의 시청포인트 세 가지가 공개됐다.

◆실제 하숙집 식구들과의 하루

이미숙-이수근-박시연-이다해가 실제 하숙집으로 찾아가 하숙생들과 하루를 보낸다. 이에 하숙집 문화를 경험해 본 적 없는 네 사람이 하숙집에서 겪을 좌충우돌 에피소드들이 웃음을 터트릴 예정이라 전해져 기대를 모은다.

특히 홍제동의 한 하숙집을 방문한 이미숙-이수근-박시연-이다해는 하룻동안 하숙생들과 함께하며 스펙터클한 하숙 생활을 보냈다는 전언. 무엇보다 이날 네 사람은 청춘들의 소소한 부탁부터 하숙집 주인 할머니의 고충을 직접 해결하며 몸을 사리지 않는 열혈 일꾼의 모습을 선보였다고 해 궁금증을 높인다.

◆한 지붕 두 하숙집…리얼 청춘들과 여배우들의 세대초월 ‘이색 케미’

한 지붕 두 하숙집 식구들이 만나면서 세대를 초월한 케미를 선보인다. 이미숙-이수근-박시연-이다해가 실제 하숙집에 거주하는 리얼 청춘들과 만나 벌어지는 다양한 상황들이 폭소를 자아낼 예정이다.

이 가운데 멤버들은 거침없는 입담으로 청춘들과 나이를 초월한 케미를 발산하는 한편, 하숙생들과 함께 낡은 담벼락에 페인트칠을 하며 활약했다는 후문이다.

◆매주 새로운 재능기부 특별 게스트 등장…이번에는 박나래

‘하숙집 딸들’에서는 매주 새로운 게스트가 재능기부를 함께 할 예정. 특히 리뉴얼 첫 방송에서는 개그우먼 박나래가 출연해 알찬 활약을 펼칠 예정이라 이목을 집중시킨다.

더욱이 이날 박나래는 재치있는 입담은 물론 ‘나래바’를 통해 갈고 닦은 요리실력을 십분 발휘했다. 바로 생일을 맞은 하숙집 할머니를 위해 스페셜 생일 파티를 개최한 것. 이에 박나래의 특별한 메인 메뉴가 무엇일지 기대를 한층 높이게 한다.

‘하숙집 딸들’ 제작진 측은 “여배우들과 청춘들의 새로운 케미에 많은 기대 부탁한다. ‘하숙집 딸들’은 세대를 초월한 공감과 소통을 담을 예정이다”고 전했다.

한편 이미숙-이수근-박시연-이다해가 실제 하숙집에서 선보일 리얼 버라이어티 ‘하숙집 딸들’은 이날 오후 11시 10분 방송된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