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팝스타6’ 박진영, “트와이스 모모, 아무리 먹어도 살 안쪄”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사진=SBS 'K팝스타6' 방송화면 캡처

사진=SBS ‘K팝스타6’ 방송화면 캡처

박진영이 트와이스 모모에 대해 언급했다.

26일 생방송으로 방영된 SBS ‘K팝스타6-더 라스트 찬스’에서는 박진영이 출연자들의 숙소에 찾아가 함께 식사를 하는 장면이 그려졌다.

출연자들과 함께 얘기를 나누던 중 다이어트에 대한 얘기가 나오자, 박진영은 “트와이스 모모는 아무리 먹어도 살이 안 찐다”며 자신과 JYP 소속 가수들에 대한 일화를 꺼냈다. 박진영은 “모모는 마음껏 먹는데 나는 좀 먹다가 내려놔야 하는데”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그는 자신의 다이어트 비법도 밝혔다. 박진영은 자신의 라입러은 항상 운동선수라고 생각한다며, TV에 스포츠 채널을 선호 채널로 고정시켜 놓고 그들을 보며 자극을 받는다고 전했다. 박진영은 “언제나 내 삶이 태릉선수촌에 있는 선수 같았던 것 같다. 퍼포먼스 하는 친구들은 운동선수의 삶에 더 가까워야 해. 양현석 형은 그거 싫다고 그만뒀다”고 덧붙였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