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버지가 이상해’ 정소민, 이준에 반성문까지 “정말 죄송합니다”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사진=KBS2 '아버지가 이상해' 방송화면 캡처

사진=KBS2 ‘아버지가 이상해’ 방송화면 캡처

‘아버지가 이상해’ 정소민이 이준에게 반성문을 낭독했다.

26일 방송된 KBS2 주말드라마 ‘아버지가 이상해’에서는 안중희(이준)에게 사과하는 변미영(정소민)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변미영은 안중희에게 사과하기 위해 반성문을 작성해서 안중희의 병실을 찾았다. 변미영은 “죄송합니다. 정말 죄송합니다”라며 “미역이 섬유질이 풍부해서 치질에 좋다고 합니다”라고 미역을 선물했다.

이어 변미영은 작성한 반성문을 안중희 앞에서 읊었다. 하지만 변미영은 안중희의 아픈 부위를 콕콕 찌르는 반성문으로 안중희를 더욱 화나게 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