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마무 휘인 “‘부담이 돼’ 1위, 목소리 맡겨준 정키 감사”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휘인 / 사진제공=마마무 인스타그램

휘인 / 사진제공=마마무 인스타그램

그룹 마마무 휘인이 피처링에 참여한 정키의 ‘부담이 돼’ 1위 소감을 밝혔다.

정키아 부르고 휘인이 피처링한 ‘부담이 돼’가 26일 SBS ‘인기가요’ 1위를 차지했다. 후보에 오른 태연, 갓세븐 등 인기 가수를 꺾고 얻은데다, 방송 출연 없이 이룬 결과라 더욱 눈길을 끌었다.

이에 대해 휘인은 같은 날 공식 인스타그램을 통해 “여러분, 또 한번 1위에 대한 감사를 표하러 왔습니다”라며 소감 글을 게재했다.

그는 이어 “‘부담이 돼’라는 곡에 저의 목소리를 맡겨주신 정키 선배님께 감사드리며, 이 곡을 사랑해주신 많은 분들께도 정말 감사드립니다!
저에게 이 곡이 평생 감사한 큰 추억으로 남을 것 같아요! 사랑합니다”라고 전했다.

휘인이 속한 그룹 마마무는 지난해 ‘데칼코마니’로 활동했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