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희진, 뜻밖의 기회로 제2의 전성기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당신은 너무합니다' 장희진 스틸컷 / 사진제공=MBC

‘당신은 너무합니다’ 장희진 스틸컷 / 사진제공=MBC

배우 장희진이 MBC 주말극 ‘당신은 너무합니다’에 중간 투입, 연기력으로 새삼 주목받고 있다.

장희진은 지난 25일 방송된 ‘당신은 너무합니다’에 주인공 정해당 역으로 출연했다. 이는 앞서 구혜선이 맡아 열연했던 캐릭터. 그러나 구혜선이 건강 상의 문제로 하차하면서 장희진이 갑작스레 투입됐다.

장희진은 빠듯한 일정에도 정해당 역에 완벽히 몰입, 엄정화, 강태오, 정겨운 등의 기존 배우들과도 자연스러운 호흡을 보여줬다.

장희진은 최근 tvN ‘내성적인 보스’에 특별 출연해 호평받은 바 있다. 짧은 분량이었음에도 인상적인 연기를 펼친 것. 그는 그간 KBS2 ‘공항가는 길’, MBC ‘밤을 걷는 선비’, SBS ‘마을-아치아라의 비밀’, ‘세 번 결혼하는 여자’ 등에 출연해 쉽지 않은 캐릭터들을 맡아왔다. 데뷔 초 청순한 외모로 주목받았다면, 활동을 거듭할수록 캐릭터에 꼭 맞는 연기를 선보여 연기력을 인정받는 배우로 성장하고 있다.

이같은 노력과 행보가 ‘당신은 너무합니다’에서 제대로 빛을 보고 있는 것. 방송 후 각종 온라인 커뮤니티와 SNS를 중심으로 장희진의 연기력을 다시 봤다는 호평 글이 줄을 잇고 있다.

장희진이 ‘당신은 너무합니다’라는 뜻밖의 기회로 제2의 전성기를 맞이할 수 있을지 기대가 모아진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