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NL코리아 9’, 강렬하게 돌아왔다…첫방부터 웃음 폭탄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SNL코리아 9' / 사진제공=tvN

‘SNL코리아 9’ / 사진제공=tvN

tvN ‘SNL코리아9’이 베일을 벗었다.

지난 25일 오후 9시 20분 방송된 ‘SNL코리아9′ 첫 방송에서는 먼저, 시즌9의 첫 호스트로 등장한 수영이 영화 ’23 아이덴티티’ 속 다중인격 캐릭터를 완벽 패러디해 웃음을 자아냈다. 수영은 이병헌부터 제시, 크리스티나, 야노 시호까지 다양한 스타들로 변신, 망가짐을 불사한 코믹연기를 선보이며 물오른 예능감을 뽐냈다. 콩트에서는 예능신 신동엽과 영화 ‘미녀와 야수’를 패러디해 최고의 케미를 보여줬음은 물론, 생방송임에도 긴장하지 않고 다양한 연기를 소화해내 시선을 모았다.

또 시즌9에 새롭게 합류한 신입 크루 AOA 혜정, 강윤, 김현주, 심소영이 앞으로의 활약을 더욱 기대케 했다. 이날 AOA 혜정은 맛깔 나는 코믹 연기를 펼쳤고, 강윤은 능청스러운 감초 연기로 시청자들에게 눈도장을 찍었다. 김현주 역시 다재다능한 끼를 발산했고, 심소영은 신선한 매력으로 프로그램에 활기를 불어넣었다.

이외에도 ‘위켄드 업데이트’ 코너의 첫 MC를 맡은 신동엽의 활약이 빛났다. 신동엽은 특유의 재치와 유머, 촌철살인 입담을 발휘하며 매끄러운 진행을 선보이는 등 명MC다운 면모를 유감없이 발휘한 것. 뿐만 아니라 이날 방송에서는 유세윤, 정성호, 김준현, 정상훈, 안영미, 정이랑, 권혁수, 이세영, 김민교, 장도윤 등 ‘SNL코리아9’ 인기 크루들의 환상 호흡과 명불허전 연기가 어우러져 토요일 밤 안방극장을 더욱 뜨겁게 달궜다.

방송이 끝난 후 시청자들은 “역시 SNL! 기다린 보람이 있네~!”, “수영♥ 예능도 굿~”, “SNL코리아9 시작이 좋다!”, “다음주도 기대됩니다! 본방 사수!” 등의 반응을 보이며 호응했다.

첫 방송부터 강렬한 웃음을 선사한 ‘SNL코리아9’은 다음주 두 번째 호스트로 임수향이 출연해 재미를 더할 예정이다. tvN ‘SNL코리아9’은 매주 토요일 오후 9시 20분에 방송된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