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싱포유’ 김태우, ‘하고 싶은 말’ 열창… 감미로운 목소리

[텐아시아=조현주 기자]
'싱포유'

‘싱포유’

김태우가 ‘하고 싶은 말’을 열창했다.

25일 방송된 JTBC ‘싱포유’에서는 미니화니(홍경민 유재환)팀과 주니쪼아(문희준 초아)팀이 각각 가수 알리와 김태우와 짝을 이뤄 대결을 준비했다.

주니쪼아 팀은 새신랑 문희준을 위한 사랑 노래를 만들기 위해 김태우를 찾았다. 김태우는 “사랑해를 많이 넣고 싶다. 결혼에 대해 걱정하는 여자에게 남자가 결혼은 행복한 거라고 말해주는 노래를 불러주고 싶다”고 말했다.

이날 김태우는 사연을 신청한 수많은 신혼부부들 앞에서 ‘하고 싶은 말’을 열창했다. 감미로운 목소리와 파워풀한 성량이 어우러지며 공연장에 온 것 같은 분위기를 자아냈다.

조현주 기자 jhjdh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