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상진, ‘써클’ 출연 확정 “의문의 사건과 밀접한 인물”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한상진 / 사진제공=블러썸엔터테인먼트

한상진 / 사진제공=블러썸엔터테인먼트

한상진이 ‘써클’에 합류했다.

소속사 블러썸엔터테인먼트는 24일 “배우 한상진이 tvN 새 드라마 ‘써클:이어진 두 세계(극본 김진희·유혜미·류문상·박은미, 연출 민진기, 이하 써클)’의 출연을 확정지었다.

‘써클’은 미스터리한 사건을 쫓는 SF 추적극으로, 한 회에 2017년과 2037년 두 시대의 이야기가 함께 펼쳐지는 새로운 형식의 드라마이다.

극중 한상진은 한담기술과학대 신경과학과 부교수 ‘박동건’역을 맡았다. 의문의 사건과 밀접한 관계가 있는 인물로 극의 흥미를 더할 예정.

‘뿌리깊은 나무’, ‘육룡이 나르샤’를 집필한 김영현, 박상연 작가가 기획으로 참여한 tvN 최초 SF 추적극 ‘써클’은 한상진 외에 여진구, 김강우, 공승연, 이기광 등이 출연을 확정, 오는 5월 중 첫 방송될 예정이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