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웨덴 차세대 팝 퀸’ 자라 라슨, 데뷔 음반 발매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자라 라슨 신보 커버 / 사진제공=소니뮤직

자라 라슨 신보 커버 / 사진제공=소니뮤직

스웨덴 출신의 차세대 팝 퀸 자라 라슨이 새 음반 ‘So Good’이 발매했다.

자라 라슨은 등장하자마자 스칸디나비아 반도를 사로 잡았다. 지난 2008년 10세의 자라 라슨은 오디션 프로그램 ‘스웨덴스 갓 탤런트(Sweden’s Got Talent)’ 2시즌에 출연해 ‘The Greatest Love of All’을 열창하면서 곧바로 주목 받기 시작했다.

결승에서 셀린 디온(Celine Dion)의 ‘My Heart Will Go On’을 부르면서 우승을 거머었다. 일찌감치 그는 실력과 미모를 겸비한 차세대 팝 아이콘으로서 급부상했다.

자라 라슨은 영화 칼럼 사이트 TC 캔들러(TC Candler)에서 꼽은 ‘세계 100대 아름다운 얼굴’ 중 5위에 랭크되면서 국내에도 알려졌다.

19세 무렵에는 음악 스트리밍 서비스 스포티파이(Spotify)에서 ‘가장 많이 재생된 스웨덴 여성 가수’라는 타이틀을 얻기도 했다.

이번 신보 ‘So Good’에는 목소리 자체에 주목할만한 곡들이 다수 포진돼 있다. 복고풍 무드와 현대적인 어레인지, 그리고 발라드와 댄서블한 비트 사이를 오가는 아티스트로서의 다양한 재능이 돋보인다.

유력 음악 매체 NME 지는 별 다섯개 만점에 네 개를 부여하며 호평했다.
한편 국내 에일리언 댄스 스튜디오가 자라 라슨의 ‘Ain’t My Fault’에 맞춰 15만회 이상의 조회수를 기록하며 이목을 끌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