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텐] 윤현민 “이유영보다 최진혁과 더 잘 어울릴까 걱정” (영상)

[텐아시아=TV10영상취재팀]

배우 윤현민이 최진혁과의 브로맨스에 대한 기대감을 불러일으켰다.

OCN 드라마 ‘터널’ 제작발표회가 지난 22일 오후 서울 영등포 타임스퀘어 아모리스홀에서 진행됐다. 현장에는 신용휘 감독을 비롯해 배우 최진혁, 윤현민, 이유영이 참석했다.

이날 윤현민은 “최진혁과 동갑이다 보니까 같이 연기하는 신들이 많았다. 촬영 시작 전부터 여러 차례 술자리를 가지면서 친해졌고 동갑 친구이다 보니까 재미있는 아이디어들이 많이 나오는 것 같다. 드라마 초반에는 서로 잘 섞이지 않지만 극이 진행될수록 서로 잘 맞아가는 모습들이 충분히 기대할만하다고 본다”고 말했다.

이어 “이유영과 멜로가 있는데 최진혁과 브로맨스가 더 잘 어울릴 것 같아서 걱정된다”고 덧붙였다.

한편 ‘터널’은 1980년대 여성 연쇄 살인 사건의 범인을 찾던 주인공이 2017년으로 타임스립해 사건을 해결해 내가는 형사 추리물로 오늘 오후 10시 첫 방송한다.
TV10영상취재팀 이수희 기자 pepeer@tenasia.co.kr